조광한 남양주시장“동양하루살이 출몰시기 한시적 특별재난지역 지정 건의해야”
상태바
조광한 남양주시장“동양하루살이 출몰시기 한시적 특별재난지역 지정 건의해야”
  • 경기중앙미디어
  • 승인 2020.06.05 2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 5일 와부조안행정복지센터에서 실국소장 전략회의
-동양하루살이 소멸대책 추진현황 점검

 

전략회의중인 남양주시장(조광한)
전략회의중인 남양주시장(조광한)

 조광한 남양주시장이MASK is my FRIEND’캠페인 추진  코로나19 확산방지 업무로 눈코   없이 바쁜 와중에도 동양하루살이로 인한 시민불편을 해결하는데 더욱 속도를 높이고 있는 모양새다.

 

 조광한 시장은 동양하루살이 퇴치현황 점검을 위한  차례 야간 현장 확인과 관계 기관 방문, 대책회의  연일 강도 높은 일정을 소화하고 있는 가운데, 5 와부조안행정복지지센터 대회의실에서 그간 추진한 대책들에 대한 경과 등을 점검하기 위해 다시 실국소장 전략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조광한 시장을 비롯, 박신환 부시장, 실국소과장, 와부조안행정복지센터장, 조안면장, 와부읍 동양하루살이방제대책위원회 회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동양하루살이 피해대책추진 TF팀의 방역대책별 추진현황 보고   반별 방역효과  향후계획 발표에 이어, 감사관에서 그간 추진사항과 시민반응 등에 대한 모니터링 중간결과를 보고했다.

 

 이날 회의는 그동안 추진한 수변 물뒤집기, 토사순환  제초작업, 포충기  배너형 방제포 설치, 고압살수, 교각 상부 투광기 설치, 버스승강장 LED 교체 등의 대책에 대한 효과성 분석 등이 중점 논의됐다.

 

 조광한 시장은 “와부에서는 덕소천을 비롯한 지역하천 4개소에 권역별 담당자를 배치해 동양하루살이 서식  출몰 현황 등을  눈에 파악할  있도록  생태 지도를 작성하고,  부서에서는 지금까지 추진한 방제대책  효과가 있는 대책에 보다 집중할  지시했다.

 

 이어 “주민들의 정신적 피해가 매우 크다. 불의에 저항하지 않으면 맞는  습관이 된다. 누가 때릴  혼자 저항하면 몰매를 맞지만 모두가 저항하면 이겨낼  있다 하며, “추후에는 동양하루살이가 발생하는 4월에서 7월경까지 한시적으로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될  있도록 정부에 건의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자체적으로 방제하는데 소요된 비용도 요구할  있는 부분은 반드시 요구해야 한다.” 강조했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조양래 와부읍 동양하루살이방제대책위원회 회장은시장님을 비롯한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린다. 코로나19 인해 격무에 시달리고 계심에도 불구하고 우리 지역을 위해 밤낮으로 점검하고 관심을 가져주시니 좋은 결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말했다.

 

와부읍 동양하루살이 관련 전략회의
와부읍 동양하루살이 관련 전략회의

 한편, 시는 동양하루살이 방제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가운데서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노력도 게을리 하지 않고 있다.

 이와 관련 지난 4 시는  국민의 마스크 착용 생활화를 위해 국내 최대 육상운송회사인 KD그룹과‘MASK is my FRIEND’캠페인 홍보 협약을 체결한  있으며, 고등학생  교사와 운수종사자   10 여명의 시민들에게 안전을 상징하는 노란색 바탕에MASK is my FRIEND’ 메시지를 담은 여름용 마스크를 제작배부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